실시간이슈실시간 방송연예

“우린 굉장히 가까운 사이”… 홍상수, 김민희와 모습 드러내

사진= ⓒGettyimages/이매진스 

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가 공식 석상에 모습을 드러냈다.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는 지난 16일(한국시각) 독일 베를린에서 열린 제67회 베를린국제영화제 경쟁진출작 '밤의 해변에서 혼자' 프리미어 상영회에 참석했다.

이날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는 상영회 후 이어진 포토콜과 기자회견에도 동반 참석했다. 특히 홍 감독은 김민희의 허리를 감싸고 사진을 찍는 등 다정한 모습을 연출해 눈길을 끌었다.
 
두 사람이 함께 공식 석상에 모습을 드러낸 건 이번이 처음이다.
 
기자회견에서 홍상수 감독은 영화의 의도를 묻자 "정도의 차이일 뿐 모든 감독이 자신의 이야기를 소재로 활용한다. 자전적 이야기를 담으려고 한 건 아닌데, 실제 일어난 것에 가까워지려고는 노력했다"고 설명햇다.


이어 그는 "김민희와 나는 굉장히 가까운 사이다. 그녀의 의견을 존중했고, (이번 영화는)김민희와 내 의견이 결합된 결과물이다"라고 말햇다.

김민희 역시 "영화에서는 사랑의 감정에 대해 스스로 물어보고 있다. 진짜 사랑이라는 것이 있다면 어떤 태도도 수용하게 된다"고 덧붙였다.

한편 '밤의 해변에서 혼자'는 오는 3월 국내에서 개봉될 예정이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도깨비뉴스 페이스북◀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