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이슈실시간 방송연예

“육개장? 제정신이냐”… 육지담, '경솔한 언행' 사과


래퍼 육지담이 자신의 경솔한 언행을 사과했다.

육지담은 지난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장례식장 간판 사진과 함께 "육개장 먹어야 할 듯"이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육지담의 장난스러운 멘트가 부적절하다고 지적했다.

논란이 거세지자 육지담은 SNS에 "죄송합니다. 제 생각이 짧았어요. 안 좋은 의도로 올린 건 아니지만 많이 잘못된 것 같아서 바로 지적받고 내렸습니다"라고 올렸다. 현재 육지담의 인스타그램은 비공개 상태다.

한편 육지담은 Mnet '언프리티 랩스타3'에 출연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도깨비뉴스’와 카톡 플러스친구 맺어요!◀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