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이슈실시간 방송연예

'냉부' 고든램지 "10분 먼저 시작하라" VS 이연복 "은퇴시키겠다"

사진 제공= JTBC 

'스타 셰프' 고든램지와 '중식의 대가' 이연복의 맞대결이 펼쳐진다.

11일 방송되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고든램지가 이연복과 15분 요리대결을 펼친다.

본격적인 대결에 앞서 고든램지는 "가장 요리를 잘 할 것 같은 셰프가 누구냐"는 MC들의 질문에 셰프군단의 첫인상을 한 명씩 분석하며 특유의 독설을 내뱉었다. 이어 15분 요리대결에도 남다른 자신감을 뽐내며 "5분 안에도 요리할 수 있다"고 기선제압에 나섰다.

또한 냉장고가 공개되기 전 고든램지는 "위대한 셰프는 냉장고 문을 여는 것만으로도 냄새를 맡고, 내용물을 파악해 요리할 수 있다"며 자신했다.

고든램지의 상대로는 최고참이자 중식의 대가 이연복 셰프가 직접 자원했다. 이연복 셰프는 "내가 고든램지 셰프를 은퇴시키겠다"고 폭탄 발언을 서슴지 않았다. 그러자 고든램지 역시 "(이연복 셰프가) 10분 먼저 시작하게 해주겠다"며 도발해 긴장감을 높였다.


요리 대결이 시작되자 현장에 있던 모두는 낯선 환경에서 15분 만에 요리를 해야 하는 고든램지를 걱정하기 시작했다. 그러자 그는 "유능한 셰프는 환경 탓을 하지 않는다. 요리에 필요한 모든 것은 갖춰져 있다"며 침착함을 드러냈다.

두 사람의 요리를 평가해야 하는 오승환은 "국가대항전 경기의 1대 0 9회말 2아웃 만루 상황에 등판한 기분"이라며 선택에 어려움을 호소했다.

한편 고든램지와 이연복 셰프의 세기의 15분 대결은 11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되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조혜선 기자 hs87cho@donga.com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