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이슈실시간 방송연예

김태리 “‘1987’ 통해 사람들 칭찬 덜 의심하게 됐다” [화보]


배우 김태리가 싱그러운 매력을 발산했다.

패션 미디어 엘르는 배우 김태리와 함께 한 2월호 커버 화보를 공개했다.


공개된 커버에서 화이트 오프 숄더 셔츠를 착용한 김태리는 미니멀하면서도 도회적인 스타일링에 흡입력 있는 눈빛이 더해지며 시선을 뗄 수 없는 강렬한 커버를 완성했다. 화보 관계자에 따르면 김태리는 촬영이 이어지는 동안 밝은 느낌부터 신비롭고 고혹적인 분위기까지, 다채로운 표정으로 감도 높은 비주얼을 완성했다.

촬영과 함께 이어진 인터뷰를 통해 김태리는 “'1987'이 개봉하면서 '아가씨' 때보다 사람들의 칭찬을 덜 의심하게 된 것 같아요. 여전히 재능이 있다고 확신하지는 않지만, 아직 드러나지 않은 재능이 제게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으로 열심히 하려고 해요.”라며 배우로서의 마음가짐을 전했다. 또 2월 개봉하는 영화 '리틀 포레스트'에 대해 김태리는 “영화의 처음부터 끝까지 제 얼굴을 볼 수 있을 거예요”라고 말한 데 이어 “시나리오를 읽고 편안한 느낌이 들었어요. 특별한 드라마나 사건이 있는 건 아니지만 자연스럽게 흘러가는 이야기가 편하게 다가왔어요. 이 영화가 관객 분들에게 자신의 삶을 응시할 수 있는 기회가 되면 좋겠어요”라고 소개했다.

김태리의 더 많은 화보 및 인터뷰는 오는 20일경 발행하는 엘르 2월호와 엘르 공식 웹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도깨비뉴스’와 카톡 플러스친구 맺어요!◀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