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이슈실시간 방송연예

“셀카 부담스럽다” 팬들 지적에… 조세호 ‘웃픈’ 피드백


셀카가 부담스럽다는 지적을 받은 조세호의 ‘웃픈(웃기고도 슬픈)’ 피드백이 화제다.

조세호는 지난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머리 스타일 바꿔봤는데 괜찮나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얼굴을 클로즈업해 셀카를 촬영한 조세호의 모습이 담겨 있다. 다소 확대된 그의 얼굴에 네티즌들은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일부 네티즌은 “진심 깜짝 놀람”, “얼굴이 참 복스러우시다”, “토마토 꼭지 같다”, “잠결에 인스타 켰는데 너무 놀랐다”, “아 깜짝이야”, “하필 바로 위에 정해인 사진 보고 내려와서 살짝 놀랐다”라고 말했다.



결국 조세호는 새로운 사진을 다시 찍어 올렸다. 그는 “프레임에 꽉 찬 제 얼굴 사진이 약간은 부담되신다는 분들의 요청에 맞춰서 찍었다”라고 설명했다.

새로운 사진에서 조세호는 화면 왼쪽 하단에만 얼굴을 빼꼼히 내밀었다. 사진의 대부분을 배경으로 채워넣어 보는 이들을 부담스럽지 않게 했다.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폭소했다. “아 빵 터졌다”, “프로 맞춤러!!”, “귀여운 얼굴 구석에 찍지 마라”, “피드백 요정이다”, “세상 큰 배려” 등의 댓글이 이어졌다.

동아닷컴 김가영 기자 kimgaong@donga.com
▶도깨비뉴스 메인 바로가기 '꾸~욱'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