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이슈실시간 방송연예

다나, 몸무게 80kg·내장지방형 비만 '다이어트 결심'



가수 다나가 다이어트를 시작하며 몸 상태를 체크했다.

지난 4일 첫 방송된 라이프타임 예능프로그램 '다시 날개 다나'에서는 다나가 다이어트를 결심하게 된 사연이 공개됐다.

이날 다나는 공백기를 가진 이유에 대해 "나에게 큰 일이 두번 생겼다. 불과 며칠 사이에 일어났다"며 연인과의 이별과 동생의 사고사를 떠올렸다.

그는 "미래를 보게 해준 사람을 만났는데 아무 일도 없었는데 헤어졌다. 결별 후에 남자친구 만나기 전 모습으로 돌아온 것"이라며 이호재 감독과 이별을 말하며 눈물을 보였다. 이어 "이별 후 이틀 뒤에 전화가 왔는데 갑작스러운 사고로 동생을 잃었다"며 "두 가지 일이 있고난 후 불면증이 더 심해졌고 살이 쪘다"고 고백했다.


다나는 "'임신했느냐' 물어보는 사람도 있었다"며 "계절이 바뀌고 옷을 입는데 맞는 게 하나도 없었다"고 털어놨다.

현재 다나의 몸 상태는 169cm에 몸무게 80.2kg. 허리둘레 103cm.내장지방형 비만으로 나왔다. 자신의 몸 상태를 확인하던 그는 "진짜 뚱뚱하다"며 허탈해했다.

검사를 마친 다나는 "술 적당히 마시고, 아침밥을 꼭 먹어야 한다고 하더라"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다이어트 성공을 다짐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 도깨비뉴스 '네이버 포스트' 바로가기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