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이슈라이브이슈

옥탑방 방송사고 해명, “정유미 제대로 발음한 것”

해당 방송 캡처 

“옥탑방 방송사고? 제대로 발음했다”

SBS ‘옥탑방 왕세자(이하 옥세자)’ 측이 정유미의 발음 의혹과 관련해 사고가 아니라고 해명했다.

‘옥세자’ 관계자는 20일 “정유미 씨가 용태무 본부장님이라고 발음한 것이 맞다. 온라인에서 화제가 되고 있어 다시 검토해봤지만, 제대로 발음했다”고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앞서 지난 19일 방송된 ‘옥세자’ 9회에서 “(회사를) 나가줬으면 좋겠다”라는 용 전무(안석환)의 말에 협박하는 세나(정유미)의 대사가 문제가 됐다.

세나는 “회장님께서 제가 2년 동안 용태무 본부장님을 만나온 사실을 아신다면 그것도 좀 문제가 될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그 불똥이 전무님과 용태무 본부장님에게 튀게 될까봐 미리 말씀드리는 겁니다”고 덧붙였다.

이에 일부 네티즌들이 “정유미가 용태무를 용태용으로 바꿔 부르는 실수를 저질렀다. 짧은 대사에서 2번 이나 실수를 했지만 제작진은 아무도 알아차리지 못한 것이냐”는 말을 하며 불거진 것이다.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옥탑방 방송사고가 날 정도로 바쁜 스케줄을 뛰고 있는 줄 알았다”, “옥탑방 방송사고 아니라니 다행이다”, “그래도 나는 용태용으로 들린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지난 19일 방송된 ‘옥세자’에서는 박하(한지민)가 이각(박유천)에게 엉겹결에 사랑 고백을 해 앞으로의 극 전개에 기대감을 높였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