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링캠프’ 윤상현 “메이비 요리하는 뒷모습에 결혼 결심”


‘윤상현 메이비 결혼’

배우 윤상현이 작사가 메이비와 결혼을 결심한 이유에 대해 밝혔다.

지난 24일 오후 방송된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에 출연한 윤상현은 ‘결혼하고 싶은 사람이 있다’고 고백해 MC와 출연자들을 놀라게 했다.

이날 방송에서 윤상현은 “정식으로 프러포즈라기보다 그 친구가 음식을 해준다고 해서 집으로 불렀다. 주방에서 요리하는 뒷모습을 보고 결혼을 결심했다”고 털어놨다.

이어 그는 “옛날에 밥 달라고 할 때 돌아보던 어머니의 모습, 너무 그 모습과 겹쳐 보였다. 예뻐보이고 아름다워 보였다”고 고백했다.


‘윤상현 메이비 결혼’ 소식에 네티즌들은 “메이비 예쁘다”, “부럽다”, “윤상현 메이비 결혼 축하해요. 행복하세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예비신부인 메이비는 작사가이자 가수로 활동하고 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DKBnews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