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이슈실시간 커뮤니티

설 연휴, 국립현대미술관 ‘무료’ 개관 예정

설 연휴 개관 예정인 국립현대미술관 (사진= 국립현대미술관 제공) 

국립현대미술관이 설 연휴기간 무료로 개관될 예정이다.

국립현대미술관 (관장 직무대리 윤남순)은 “설 연휴 기간 ‘2월 18일~ 22일’ 과천관, 서울관, 덕수궁관을 정상 개관하고, 과천관과 서울관은 무료관람을 실시한다”면서 “아울러 과천관과 서울관은 다채로운 설맞이 문화행사를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이에 따르면 국립현대미술관 과천관은 20일, 21일 양일간 ‘2015 을미년, 다 같이 돌자 미술관 한바퀴’ 행사를 연다. 이 행사는 전통예술공연단 타투(TAT’TOO)의 태평소 시나위 연주와 함께 야외조각공원에서는 관람객과 연주자가 함께 즐기는 풍물놀이와 대동놀이도 준비됐다.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은 18일에 ‘OH!~락 樂콘서트’를 멀티프로젝트 홀에서 개최한다. 이 공연에서는 에스닉 팝 그룹 RA:KK이 순수 창작곡과 새롭게 구성한 판소리 ‘심청가’를 선보인다. 이들과 함께 무용수 김보경과 탭댄서 김승환의 퍼포먼스 무대가 펼쳐진다.
설 연휴 개관 예정인 국립현대미술관 (사진= 국립현대미술관 제공) 

현대미술관 관계자는 “우리 고유의 명절인 설을 맞아 우리 문화의 신명과 미술작품의 아름다움을 함께 느낄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이라 기대했다.

설 연휴기간인 18일부터 22일까지 과천관과 서울관에서 개최되는 상설 및 기획 전시는 무료이다. 자세한 정보는 국립현대미술관 홈페이지(http://www.mmca.go.kr)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임성엽 기자 lsy87@donga.com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