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이슈실시간 정치사회

‘조상 땅 찾기’ 신청자 급증, 실제 서울 2배 면적 ‘조상 땅’ 되찾아…

조상 땅 찾기 서비스 (출처= 민원24 화면) 

‘조상 땅 찾기’ 신청자가 급증하고 있다. ‘조상 땅 찾기’ 서비스란 내가 모르는 조상이나 내 소유의 땅을 찾아 주는 것으로 ‘혹시나’ 하는 생각에 신청하는 사례가 급증하고 있다.

지난 5일 국토교통부 국가공간정보센터에 따르면 지난해 ‘조상 땅 찾기’ 서비스 신청자 수는 29만 3415명으로 전년(18만 6538명)에 비해 57.3%(10만 6877명) 증가했다. 신청 건수로도 지난해 25만 7639건이 접수돼 전년(15만 7117건)에 비해 64.0%(10만 522건)이나 증가한 셈이다.

지난 1996년 시작된 조상 땅 찾기 서비스의 신청자가 늘어난 것은 지난 2011년부터다. 2011년 5만 명, 2012년 8만 명에서 2013년 18만 명으로 크게 늘어났다. 신청 건수 역시 2011년 3만 8000여건에서 2012년 6만 7000여건, 2013년 15만 7000여건으로 꾸준하다.

실제 본인이 모르고 있었던 조상 땅을 찾아간 사례도 늘고 있다. 2011년 1만 9000여명, 2012년 2만 6000여명, 2013년 4만 8000여명, 2014년 7만 여명이 땅을 찾았다. 2010년부터 5년 동안 자료를 보면 총 65만 여명이 신청해 이중 18만 여명이 서울시 면적(605.25㎢)의 2배가 넘는 1322㎢ 규모의 땅을 찾아갔다. 1인당 평균 7343㎡(2226평) 규모에 달한다.


‘조상 땅 찾기’ 서비스의 이용방법은 (http://www.minwon.go.kr/main?a=AA020InfoCappViewApp&HighCtgCD=A02009006&CappBizCD=13100000294)의 주소로 접속하거나 정부민원포털 민원 24 접속 후 분야 별 민원에 접속하면 된다.

신청방법은 방문 접수를 해야하며 별도의 수수료는 없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팀 http://blog.donga.com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