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 중형세단 SM6 공개, 세단시장 다시 일으킬 수 있을까?

사진ㅣ삼성르노자동차 제공 

르노삼성자동차가 13일 새로운 중형세단 ‘SM6’를 공개했다.

지난해 7월 유럽 시장에서 ‘탈리스만’이라는 이름으로 발표된 SM6는 르노삼성과 르노가 공동 개발한 글로벌 프리미엄 차량 전략의 핵심 모델이다. 특히 공개 당시부터 전 세계적으로 큰 관심을 받은 SM6는 르세련된 디자인과 세그먼트를 뛰어넘는 우수한 감성품질을 지녔다.

SM6의 한국 출시를 위해 국내 주행환경 및 고객 선호도를 철저히 연구하고 이를 토대로 ‘탈리스만’ 모델과 차별화된 파워트레인 및 구성, 인테리어와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구축했다.

파워트레인은 모두 르노-닛산 얼라이언스의 최첨단 엔진과 변속기로 구성했다. 2리터 GDI(가솔린 직분사) 엔진, 1.6리터 터보 GDI 엔진, 2리터 액화석유가스(LPLi) 엔진, 1.5리터 디젤 엔진을 탑재했다.

르노삼성은 SM6를 통해 국내 자동차 시장의 중심이었던 세단시장을 다시 일으키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또한 프랑수아 프로보 사장은 “르노삼성과 르노 연구진의 공동 개발로 탄생한 SM6는 로그 수출의 생산 품질 노하우와 고객의 새로운 니즈를 선점했던 영업 노하우가 어우러져 한국 중형 세단 시장에 새로운 바람을 불러일으킬 것”이라고 말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DKBnews.all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