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살이뉴스라이프

직장인 44%, “회사에 소속감 느끼지 못해”

tvN ‘미생‘ 갈무리 

직장인 10명 중 4명은 재직 중인 회사에서 소속감을 느끼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포털 잡코리아는 최근 직장인 508명을 대상으로 '회사 소속감'에 관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그 결과, 직장인 44.3%가 '재직 중인 회사에서 소속감을 느끼지 못한다'고 답했다. 직급별로는 사원급 직장인 54%가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이어 ▲차/부장급(41.9%) ▲주임/대리급(40.9%) ▲과장급(39.8%) 순이다.

소속감을 느끼지 못하는 이유를 묻자(*복수응답) '이직을 계획하고 있어서'라는 답변이 52%의 응답률로 1위를 기록했다.

다음으로 '연봉이 너무 적어서(30.7%)' '복지제도가 만족스럽지 않아서(25.3%)' '회사가 발전할 가능성이 없는 것 같아서(24.4%)' 등의 답변이 상위권을 차지했다.


그렇다면 직장인들이 소속감을 느끼기 위해 가장 필요한 것은 무엇일까.

응답자들은 '마음이 맞는 동료'(41.9%)를 가장 많이 선택했다. 이어 ▲만족스러운 연봉(40.9%) ▲일과 삶의 균형(32.7%) ▲만족스러운 복지제도(19.9%) ▲고용 안정성(19.5%) ▲회사의 성장가능성(16.7%) 등의 답변이다.

한편 직장인들에게 '재직 중인 회사에 믿고 의지하는 동료가 있는지' 묻자 36.6%의 직장인들이 '믿고 의지하는 동료가 없다'고 답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도깨비뉴스 페이스북◀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