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의뉴스핫앤쿨

‘학교 2017’ 남주인공, 알고 보니… 강도 잡은 ‘한양대 훈남’

사진= 서울 관악경찰서, SBS 캡처 

KBS2 새 월화드라마 '학교 2017' 남자 주인공으로 캐스팅된 배우의 놀라운 과거가 밝혀졌다.

화제의 주인공은 배우 장동윤. 지난 2015년 한양대에 재학 중이던 장동윤은 편의점 흉기 강도 검거에 기여한 공로로 서울 관악경찰서장에게 감사 표창을 받은 바 있다.

당시 친구들과 함께 편의점을 찾았다 강도를 목격한 장동윤은 강도의 손에 흉기가 들려있는 위험한 상황에서 기지를 발휘해 강도 검거에 일조했다.

사건과 관련한 인터뷰 영상이 공개된 이후 네티즌들은 장동윤의 훈훈한 외모에 주목했다. 온라인상에서 ‘강도 잡은 한양대 훈남’이라고 불리며 화제를 모았다.


장동윤이 드라마 ‘학교 2017’에서 극중 ‘엄친아’ 송대휘 역에 캐스팅된 이후 해당 사실이 재조명된 셈이다.

사진= ‘우주를 줄게’ MV 캡처 

놀라운 점은 이뿐만이 아니다. 그는 인터뷰 영상을 계기로 배우의 길로 들어서게 됐다. 인터뷰를 접한 현 소속사가 그에게 러브콜을 보냈고, 당시 배우 지망생이 아닌 경제금융학부 학생이던 그는 고심 끝에 진로를 변경했다.

그의 과거에 네티즌들은 화들짝 놀란 눈치다.
▲선행도 완얼(완성은 얼굴)인가
▲한양대면 공부도 잘했겠다
▲인터뷰 보고 잘생겼다 생각했는데
▲잘생겼는데 정의롭기까지 등의 반응이다.

한편 장동윤은 가수 볼빨간사춘기의 ‘우주를 줄게’ 뮤직비디오와 JTBC 드라마 ‘솔로몬의 위증’에 출연한 바 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이유진 기자 youjin_lee@donga.com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