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의뉴스핫앤쿨

“키 크면 치울게요”… 한 초등학생의 ‘귀여운 발판’

출처= 커뮤니티 게시판 

한 초등학생이 놓아둔 발판이 새삼 화제다.

공개된 게시물에는 아파트 입구 구석에 놓인 나무 발판의 사진이 담겨 있다. 이는 아파트 현관문 비밀번호를 누르는 곳에 위치했다.

그런데 클로즈업된 사진을 보면 발판에 글자가 적혀 있다. 여기에는 ‘버리지 마세요~ 제 키가 좀 더 크면 치울게요’라는 메시지와 함께 스티커까지 붙여졌다.


출처= 커뮤니티 게시판 

1층 공동현관을 들어갈 때 비밀번호를 누르는 키패드가 아이들이 이용하기에 다소 높기 때문에 발판을 이용한 것으로 보인다.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귀엽다는 반응이다.
“절대 치우면 안 될 듯”, “아빠가 만들어줬나”, “똑똑한 아이인 것 같다” 등 관심을 드러냈다.

한편 해당 사진은 지난 2015년에 한 차례 화제가 된 바 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도깨비뉴스’와 카톡 플러스친구 맺어요!◀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