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건너뉴스유럽

'러시아 라푼젤'로 불리는 여성… 탈모 극복법 '눈길'

출처= 아나스타샤 인스타그램 

'러시아 라푼젤'로 불리는 여성이 탈모 극복 방법을 공개했다.

화제의 주인공은 아나스타샤 시도로프(23). 그는 5년 전까지만 해도 대머리가 되지 않을까 걱정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그도 그럴 것이 18살 때 이미 안드로겐성 탈모증을 진단받았기 때문이다.

안드로겐성 탈모증은 사춘기 이후 발생하는 탈모증 가운데 가장 흔하다. 하지만 심각한 경우, 대머리가 될 수도 있다. 정확한 원인은 알 수 없지만 스트레스 때문으로 전해졌다.

결국 아나스타샤는 일찌감치 탈모 전문가를 찾아 치료에 돌입했다.

출처= 아나스타샤 인스타그램 

그는 우선 머리 감는 습관부터 바꿨다. 항산염이 함유된 샴푸를 사용하며 매번 머리를 감을 때 마다 각질 마스크를 해줬다. 또한 오메가-3와 비타민D를 매일 섭취했다. 


심지어 머리를 말릴 때는 헤어드라이어를 사용하기 전 자연 바람에 60% 정도를 말렸다. 이러한 노력에 아나스타샤는 탈모증을 극복하고 그 누구보다 건강한 머리카락을 갖게 됐다.

현재 그는 이러한 경험을 통해 습득한 지식으로 탈모 전문가로 활동 중이다. 최근에는 유명 샴푸 브랜드의 모델로 발탁됐다.

아나스타샤는 "무엇보다 자신의 머리카락이 어떤 타입인지 아는 게 중요하다. 건조한 모발을 가지고 있는데 기름기가 많은 샴푸를 사용하면 머릿결이 푸석해진다"면서 "철분 섭취도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도깨비뉴스’와 카톡 플러스친구 맺어요!◀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