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건너뉴스유럽

온몸 감싸는 '거대 니트'… "찬바람, 조금도 허락하지 않아"


성인 여성의 온몸을 감싸는 거대한 니트가 화제다.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 인터넷판은 "글로벌 니트 브랜드가 전신을 감싸는 크기의 엄청나게 큰 니트를 공개했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불가리아 브랜드 두야나가 전 세계 네티즌들의 시선을 사로잡는 니트를 선보였다. 여성 모델의 전신을 감싸고도 남는 크기의 니트다.

마치 양말처럼 보이게 만든 착시 효과도 있어 아이디어에 관심이 모아졌다.


두야나 측은 "전신 니트가 겨울에 꼭 필요한 아이템으로 자리 잡길 원하는 마음에서 콘셉트형 니트를 선보이게 됐다"고 밝혔다.


목부터 발목까지 온몸을 감싸는 크기로 니트 안에 사람이 쉽게 숨을 수 있도록 돼 있다. 찬바람으로부터 온몸을 보호할 수 있다는 메시지가 담긴 것으로 보인다.

이 니트는 이베이에서 280달러(약 30만 원)에 판매되고 있다.

전문가들은 "니트가 전하고자 하는 메시지는 전부 담은 것 같다"면서 "따뜻함의 상징이고 추운 날씨로부터 보호할 수 있다는 메시지는 누가 봐도 이해된다"고 평가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통신원 한신人 dkbnews@dkbnews.com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