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건너뉴스아시아&오세아니아

日 코카콜라, 130년 전통 깨고 ‘알코올 음료’ 출시한다

사진= 일본 코카콜라 홈페이지 

코카콜라가 처음으로 술을 출시할 예정이어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영국 데일리메일은 7일(현지시간) "코카콜라가 130년 동안 무알코올 음료만 만들어온 관행을 깨고 술을 출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일본 코카콜라는 일본식 탄산 소주를 개발하기 위해 실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코카콜라가 만드는 이 술 이름은 '추하이'다. 추하이는 일본 소주에 탄산수와 특정한 맛을 섞어 만든 알코올 음료다.

일본 코카콜라 관계자는 "낮은 도수의 알코올 음료를 실험해 본 적이 있다"면서 "우리가 탄산 음료외에 다른 부문에서 새로운 사업을 어떻게 확장해 나갈지 항상 도전하고 있다"고 밝혔다.

일본 코카콜라는 새로운 시도라고 밝히고 있으나 일부 전문가들은 탄산수에 대한 확장에 한계가 있고 실적을 위한 시도라는 평가를 내놓기도 했다.


이들 전문가들은 "코카콜라는 술을 만들 이유가 없는 회사"라면서 "알코올을 만들어 내는 실험이 독특한 컨셉트로 보이지만 실적에 대한 회사 내부의 고민을 나타내는 반증이기도 하다"고 지적했다.

그럼에도 일본 코카콜라 측은 "우리는 언제나 사업 확장 부분에 대해 생각을 해왔다"면서 "이번 실험도 그런 기회를 엿볼 수 있는 우리의 도전 정신"이라고 밝혔다.

한편 일본 코카콜라가 만드는 술은 언제 출시될지에 대해서는 구체적으로 알려지지 않았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통신원 한신人 dkbnews@dkbnews.com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