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이슈실시간 방송연예

김소리 “이 나이 동안 뭐했냐? 많은 이들의 꿈과 희망 될 것” [화보]

사진 제공= 맥심 

코코소리의 김소리가 남성 잡지 MAXIM 4월호 화보에 등장했다.


김소리는 종합편성채널 JTBC 서바이벌 프로그램 ‘믹스나인’에 출연해 노력하는 모습과 최종 7위라는 순위로 화제를 모은 주인공이다. 김소리가 속한 그룹 코코소리는 지난달 12일 새 앨범 '미 아모르(Mi Amor)'를 발표해 활동 중. 

서울 모처의 스튜디오에서 진행된 이번 맥심 촬영에서 김소리는 관능적인 표정으로 그간 보여준 발랄함과는 다른 반전 매력을 과시했다. 화보 콘셉트는 '늦게 핀 꽃'으로 아이돌로서는 늦은 나이지만 화려하게 필 준비를 마친 김소리의 이미지를 구현했다고 담당 에디터는 언급했다. 이날 촬영을 진행한 박율 포토그래퍼는 "전문 모델이 아님에도 훌륭하게 눈빛 연기를 해냈다"며 평했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오디션 프로그램 ‘믹스나인’에서 최종 순위 7위를 한 비결을 묻자 김소리는 "많은 분이 내 진정성에 공감해주신 것 같다"라 대답하는 한편, "나도 몰랐던 섹시함이 비결인 것 같기도 하다"라고 덧붙였다.

터닝메카드 홍보대사라는 이색적인 이력을 묻자 그녀는 "코코소리 데뷔 전에 '코코소리의 애니메이션 연구소'라는 유튜브 채널을 운영했다. 그때 애니메이션 곡을 커버하고, 퍼포먼스를 따라 하다 빠져들었다. 터닝메카드도 그중 하나"라며 애니메이션에 큰 관심을 드러냈다.

‘믹스나인’ 출연 당시 양현석 프로듀서에게 "이 나이 동안 뭐 했냐"는 독설을 들으며 눈물 흘렸지만, 결국 최종 순위 7위에 오르며 감동의 드라마를 써낸 김소리. 그동안 우여곡절을 묻자 그녀는 "힘들어도 포기하지 않고 노력하면 좋은 날이 올 거라 믿고 버텼다"고 답했다. 그리고는 "많은 사람에게 내가 꿈과 희망이 될 수 있도록 열심히 하는 모습 보여드리겠다"며 인터뷰를 마무리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도깨비뉴스’와 카톡 플러스친구 맺어요!◀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