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의뉴스헤드라인

“가족사진 들어있는데…” 휴대전화 애타게 찾는 80대 노인

사진= 페이스북 페이지 

잃어버린 휴대전화를 찾는 한 노인의 전단지가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지난 4일 페이스북 페이지 ‘안산소식’에는 한 장의 사진이 올라왔다. 사진 속 전봇대에는 손글씨로 적힌 전단지가 붙어있다.

해당 전단지에는 “3월 28일 오후 4시 좌우 이 길을 지나다가 휴대전화를 발견하신 분은 너그러운 마음을 베풀어 아래의 전화번호에 연락하여 찾아주면 중히 사례금을 드리겠다”고 적혀있다.

이어 “휴대폰 주인은 금년 81세의 고령”이라면서 “휴대기기가 아까운 게 아니라 다년간의 여행 생활 중 명승 고적지와 가족들의 기념사진 및 동영상을 허무하게 버려짐이 너무 아쉽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제 이 나이에 다시 그런 촬영 기회가 있을 수 없으므로 안타까운 일이라 밤잠도 이루지 못하고 오매불망하고 있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휴대전화를 주우신 분은 이 늙은이의 애타는 심정을 널리 헤아려 돌려주시기를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호소했다.

전단지를 본 네티즌들은 “휴대전화 찾으시길 간절히 기도하겠다. 글만 봐도 어떤 분일지 짐작이 간다”, “좀 더 자세한 정보가 있으면 좋겠다”, “마음 아프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김가영 기자 kimgaong@donga.com
▶‘도깨비뉴스’와 카톡 플러스친구 맺어요!◀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