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건너뉴스아시아&오세아니아

‘갑상선 투병’ 이연걸, 밝은 미소 포착…팬들에 감사 인사


‘쿵푸스타’ 이연걸이 한층 밝아진 모습으로 포착됐다.

중국 시나연예는 지난 16일(현지시각) “이연걸이 티베트의 한 사원에서 팬들에게 미소로 화답한 근황이 목격됐다”고 전했다.

최근 인터넷상에 게재된 사진에는 승려들과 함께 사원을 거니는 이연걸의 모습이 담겨 있다.

보도에 따르면 이연걸은 자신을 알아본 팬들의 환호에 두 손 모아 합장하면서 환하게 미소를 지었다. 이어 그는 "감사하다"는 말을 잊지 않았다고 한다.


무엇보다 이연걸은 두 발로 걸어다니면서 '휠체어를 타고 다닌다'라는 루머를 단번에 종식시켰다. 앞서 그는 건강이상설이 불거지면서 휠체어를 타고 다닌다는 소문에 휩싸였다.

그럼에도 일부 목격자는 "걷는 모습이 편해보이지는 않았다"고 전해 걱정을 샀다.

이연결은 지난 2013년 갑상선 기능 항진증 진단을 받고 줄곧 투병 중이다. 이후 핼쑥해진 모습이 여러 차례 공개되면서 팬들의 우려를 자아냈다.

동아닷컴 조혜선 기자 hs87cho@donga.com
▶ 도깨비뉴스 '네이버 포스트' 바로가기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