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의뉴스헤드라인

“착한 행보”…설리,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알려


에프엑스 출신 설리가 의미있는 게시물로 관심을 끌었다.

설리는 14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별다른 멘트없이 한 장의 이미지를 게재했다.


공개된 게시물은 '2018.8.14 기림의 날' 공식 포스터다. 포스터에는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에게 위로와 응원을 보냅니다'라는 대한민국정부의 메시지가 담겨 있다.

'기림의 날'은 올해 처음 국가기념일로 지정됐다. 일본군 위안부 문제를 국내외에 알리고 일본군 위안' 피해자를 기리기 위하여 제정된 국가기념일로, 매년 8월 14일이다.

지난해 12월 '일제하 일본군위안부 피해자에 대한 보호·지원 및 기념사업 등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안이 통과되면서, 이전까지 민간에서 진행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이 국가 기념일로 지정됐다.

한편 설리는 리얼리티 예능 '진리상점'을 통해 컴백할 예정이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 도깨비뉴스 '네이버 포스트' 바로가기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