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의뉴스헤드라인

文 대통령, 소망 이뤄…남북 정상, 내일(20일) 백두산行

사진= 평양사진공동취재단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함께 백두산을 방문한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19일 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과 김 위원장은 내일 백두산 방문을 함께 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두 정상의 백두산 방문은 김 위원장 제안으로 문 대통령이 이를 받아들여 이뤄진 것이다.

김 대변인에 따르면 남북 정상은 백두산 방문을 위해 내일(20일) 아침 일찍 출발할 예정이다. 구체적인 일정은 현재 협의 중이다.

문 대통령은 앞서 4‧27 남북정상회담 환영 만찬에서 “내가 오래 전부터 이루지 못한 꿈이 있는데 바로 백두산과 개마고원을 트래킹하는 것이다”며 “김 위원장이 그 소원을 꼭 들어줄 것이라고 믿는다”고 말한 바 있다.

이를 기억하고 있던 김 위원장이 문 대통령에 백두산 방문을 제안한 것으로 보인다.

동아닷컴 조혜선 기자 hs87cho@donga.com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