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의뉴스헤드라인

네이버, 모바일 전면 개편…첫 화면에 '검색창'만 남긴다

이미지 제공= 네이버
 

국내 최대 포털사이트 네이버가 모바일을 전면 개편한다.

네이버는 10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동 그랜드인터컨티넨탈호텔에서 진행한 '코넥트 & 디스커버' 행사를 통해 모바일 첫 화면 개편안을 발표했다.

이날 공개된 개편안에 따르면 모바일 첫 화면에는 검색창인 '그린 윈도'만 보인다. 이는 구글과 비슷한 형태로, 이전에 네이버가 시도한 'SE 검색'과도 유사하다.


현재 네이버 모바일 첫 화면에 올라오는 글 5개와 사진 2개 등 뉴스 콘텐츠는 오른쪽으로 화면 전체를 넘겨야 볼 수 있다. 여기에는 언론사가 직접 배열한 기사와 개인화된 인공지능(AI) 추천 뉴스가 배치된다.

모든 화면에는 인터랙티브 검색 버튼인 '그린닷'이 뜬다. 그린닷은 현재 시간·위치·사용자가 보고 있는 정보 종류와 언어 등을 파악해 관련 검색 결과 등을 제공한다.

한편 네이버는 새로운 모바일 개편을 ‘베타 버전’으로 출시해 사용자 피드백을 거쳐 정식 버전을 선보일 예정이다. 안드로이드 사용자는 10일부터 구글 플레이스토어의 네이버 앱 페이지에서 베타 테스트를 신청하면 된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