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의뉴스헤드라인

“임신하려면…” 방송 중 성희롱 당한 여성 BJ '충격'

영상 갈무리. 

여성 BJ가 라이브방송 중 지나가던 할아버지로부터 성희롱을 당했다.

인기 유튜버 율콩은 지난 21일 유튜브에 '지나가던 할아버지께서…이거 성희롱인가요?'라는 제목으로 영상 한 편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길거리에서 방송하는 BJ 율콩의 모습이 담겨 있다. 이때 한 남성이 다가와 그에게 "나 한 번 찍어주라"면서 옆자리에 앉았다.

율콩은 남성에게 "친구들(시청자)이 잘생기셨대요"라면서 자연스럽게 방송을 이어갔다. 그런데 남성은 그녀에게 몸을 기울이더니 귓속말을 한다. 질문이 있다면서 물어봐도 되냐는 것이다.

BJ 율콩은 의심없이 "물어보라"고 답했다. 남성은 그녀에게 “임신하려면 몇 분 해야 임신이 돼요? 임신 매일 하면 몇분 해야 임신이 되는지…”라고 질문했다.

당황한 율콩은 입을 떼지 못했다. 다행히 상황을 지켜보던 한 아주머니가 "왜 어린 아가씨한테 그런 얘길 하고 그러시냐"고 항의해 상황을 모면할 수 있었다.


아주머니는 “저런 일 있으면 신고하라”면서 자리를 떠났고, 율콩은 “감사하다”고 인사했다.   

대다수의 네티즌은 "영상도 있으니까 신고하라", "역겹다", "저건 진짜 빼박 성희롱이다. 일부러 접근해서 성희롱한 것이다" 등 비난했다.

한 네티즌은 "방송 중인 사실을 모르고 접근한 것 같다. 증거도 있으니까 신고했으면 좋겠다"고 말하기도 했다.

동아닷컴 조혜선 기자 hs87cho@donga.com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