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건너뉴스아시아&오세아니아

“귀여워!”…'피카츄 닮은' 황금색 주머니 여우 발견


피카츄를 빼닮은 황금색 주머니 여우가 발견됐다.

영국 데일리메일은 지난 1일(현지시각) "호주에서 황금색 털을 가진 주머니 여우가 발견됐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최근 호주 빅토리아주 멜버른에서 길을 가던 한 시민이 우연히 주머니 여우를 발견하고 야생 동물 구조대에 도움을 요청했다.

이 주머니 여우는 동물병원으로 옮겨져 정밀검사를 받았다.



동물병원 관계자는 "황금색 주머니 여우는 매우 희귀한 품종이다. 유전적 돌연변이로 멜라닌 수치가 낮아 황금색 털을 띈다"고 설명했다.

이어 "밝은색 털을 가진 동물들은 올빼미 같은 야행성 동물과 육식 동물들의 표적이 될 수 있다"고 경고했다.

현재 황금색 주머니 여우는 야생동물 구조대에서 보살핌을 받고 있다.

야생 동물 구조대 측은 "주머니 여우들을 안전하게 보호하기 위해 이들의 서식지를 비밀로 유지하려고 노력 중이다"고 전했다.

사진 출처│보로니아 동물병원 페이스북, TOPIC / Splash News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 도깨비뉴스 '네이버 포스트' 바로가기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