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의뉴스핫앤쿨

손담비 ‘미쳤어’ 무대 소화한 70대 할아버지…폭발적인 반응



‘전국노래자랑’에 참가한 70대 할아버지가 레전드 무대를 만들어냈다.

지난 24일 방송된 KBS1 ‘전국노래자랑’은 서울특별시 종로구 편으로 진행됐다.

화제가 된 참가자는 지병수 할아버지(77). 그는 “종로의 멋쟁이 지병수입니다. 감사합니다”라는 짤막한 소개와 함께 뒤를 돌아 무대를 준비했다.

그런데 그가 선택한 곡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다름 아닌 손담비 '미쳤어'를 선곡한 것이다.


지병수 할아버지는 노래 뿐만 아니라 안무까지 소화하면서 관객들의 환호를 자아냈다. 무대를 마친 후에는 부끄러운 듯 제스처를 취했다.

그는 무대를 마친 뒤 MC 송해와의 인터뷰에서 “아이돌 노래를 좋아한다”고 밝혔다. 이어 나미의 ‘인디언 인형처럼’을 즉석에서 부르며 춤을 췄다.

결국 지병수 할아버지는 인기상을 수상하는 기쁨을 누리게 됐다.

영상을 본 네티즌들은 “박자를 가지고 노는 클라스가 남다르다”, “이 세상 흥이 아니다”, “인싸는 시대와 나이를 상관하지 않고 나타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 도깨비뉴스 '네이버 포스트' 바로가기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