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건너뉴스유럽

“자동차 세차처럼…” 자동 샤워기기 발명한 남성



한 남성이 자동 샤워 기계를 발명했다.

외신은 지난 15일(현지시각) "샤워할 때 몸을 자동으로 씻겨주는 기계를 만들어낸 남성이 화제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핀란드 헬싱키에 사는 마티 씨는 3년 전부터 '자동 샤워기기'를 필요로했다.

이때부터 그는 본격적으로 '자동 샤워기기'를 만들기 시작했다. 3년의 노력 끝에 그는 '인간 세척기'를 발명해냈다.


마티 씨가 만든 자동 샤워기기는 두 개의 모터를 이용해 솔이 회전하면서 위·아래로 움직이게끔 했다. 사고를 대비해 비상 정지 버튼도 달았다.

인간 세척기를 본 네티즌들은 "병원이나 요양원에서 사용하면 좋을 것 같다"는 평을 내놨다. 실제로 시제품을 한 달간 사용해 본 병원 측은 상당히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고.

마티 씨는 현지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거동이 불편한 사람들을 위해 제품을 만들었다. 혼자 샤워하는 데 어려움을 겪는 분들에게 도움이 되면 좋겠다"고 말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