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의뉴스헤드라인

“참 맛있어”…우주인 이소연, 후쿠시마 홍보 영상 '뒤늦게 뭇매'

동아일보DB. 

한국인 최초의 우주인 이소연 씨가 일본 후쿠시마 다큐멘터리에 출연한 사실이 뒤늦게 뭇매를 맞고 있다.

이 씨는 지난해 11월 ‘디스커버리채널 아시아’에서 방영한 일본 후쿠시마 다큐멘터리에 출연한 바 있다. 당시 방송은 지난 2011년 동일본 대지진 이후 방사능 유출 사고가 발생한 후쿠시마가 7년간 겪은 변화 과정을 담았다. 현재는 아무런 이상이 없다는 것이다.


영상 속 이소연 씨는 과수원을 방문해 복숭아를 먹으면서 “색깔이 예쁘다. 참 맛있다”고 말한다. 후쿠시마 먹거리가 안전하다는 취지의 발언으로 보인다.

당시 비난 여론이 들끓자 이 씨는 ‘나는 과학의 시선으로 후쿠시마의 진실을 확인하고 싶었다’는 제목의 글을 올려 해명했다.

이는 최근 아베 정부가 우리나라에 대한 수출 규제 조치를 한 후 뒤늦게 재차 논란이 거세지고 있는 것이다.

한편 이소연 씨는 지난 2008년 11일 동안 국제우주정거장(ISS)에 체류하고 귀환한 한국 우주인 1호다. 현재 미국에 거주 중인 그는 스타트업에서 일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