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이슈실시간 방송연예

장윤정, 꿈꾸는 은퇴 언급 "이미 내려오고 있는 중"



트로트가수 장윤정이 자신이 꿈꾸는 은퇴에 대해 밝혔다.

지난 21일 오후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트로트 퀸’ 장윤정 사부와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장윤정은 “까부는 게 키질할 때 곡식의 껍질이 날아다니는 걸 까분다고 하더라”라며 “아무리 키질이 들어와도 안에 남아 있는 알맹이처럼, 내가 그런 사람이고 싶다”고 운을 뗐다.


그는 “나는 이미 내려오고 있는 중이니까 잘 내려와야지 예쁘게. 좋게좋게 예쁘게”라며 “초라하게, 필요 없어지는 사람 말고 후배들이 나를 밟고 올라갈 때 받쳐주고 싶다. 더 올라갈 수 있게. 그런 힘이 있는 선배가 되고 싶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그러려면 내가 잘하고 있어야 된다. 내려오는 와중에 잘하고 있어야 하는 거더라”라고 덧붙였다.

한편 장윤정은 각종 프로그램에 출연하면서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 도깨비뉴스 '네이버 포스트' 바로가기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