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의뉴스헤드라인

수원 아파트 외벽 균열…주민 100여명 대피 소동

해당 아파트. 출처= 채널A 

경기 수원시의 한 아파트 외벽에서 균열이 발생해 주민들이 대피하는 소동이 일어났다.

19일 수원시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7시 5분쯤 권선구의 한 아파트 외벽 환기구 기둥 부근에서 큰 균열이 보인다는 신고가 119에 접수됐다.

아파트 건물 외벽과 환기구용 벽면 기둥의 연결부위에 15cm 정도의 틈이 7층~15층에 걸쳐 벌어져 붕괴 우려가 있는 상황으로 알려졌다.


이에 아파트 건물 1~2라인 30세대 주민 100여 명이 긴급 대피했다.

1차 육안 감식을 벌인 결과, 환기시설만 붕괴 가능성이 있고 건물 자체의 붕괴 위험은 없다고 판단해 오후 10시쯤 1~2라인을 제외한 나머지 3라인~6라인 주민들 귀가 조치했다.

1~2라인은 환기구 부위가 무너지면 파편이 발생할 위험이 있어 대피를 유지했다.

이 아파트는 1991년에 완공된 콘크리트 조립식이다. 이날 오전 10시 토목 전문가, 안전전문가 등이 정밀진단해 환기구 부위를 철거할 지 여부 결정할 방침이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 도깨비뉴스 '네이버 포스트' 바로가기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