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이슈실시간 방송연예

‘3년 부은 적금’ 기부한 장성규… “포항 지진 피해 이재민 위해”

출처= 장성규 인스타그램 

아나운서 장성규가 포항 지진 피해 이재민을 위해 기부해 칭찬이 쏟아지고 있다.

장성규는 지난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기부한 사실을 알렸다. 공개된 이미지에는 “장성규 님이 재해구호협회님 계좌로 천만 원 입금”이라고 적혀 있다.

그는 “내 인생 첫 기부. 남을 위해 내 것을 포기한 적이 잘 없다. 그리고 내가 관심받기만을 원했다. 그런데 요즘 과분한 관심과 사랑을 받고 있다. 이제는 누군가에게 관심을 드려야 할 때가 온 것 같다”고 말했다.


출처= 장성규 인스타그램 

이어 “30만 원씩 3년간 넣어온 적금이 만기가 됐다. 멀리 포항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누군가에게 작게나마 위로가 되기를 바라고 더 이상 여진으로 인한 피해가 없기를 또한 바란다”고 덧붙였다.

해시태그 ‘관종의 좋은 예’, ‘모범 관종’로 네티즌들의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관종은 관종은 관심 종자의 줄임말로 사람들의 관심을 좋아하는 이를 가리킨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엄지를 치켜세웠다.
“1억이 있다 해도 천만 원을 기부할 용기가 날까. 멋있다”, “오른손이 한 일을 왼손도 알게 하라”, “선행은 하나의 문화가 될 수 있도록 알려야 함” 등의 댓글이 달렸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이유진 기자 yoojin_lee@donga.com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