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이슈실시간 방송연예

‘라디오스타’ 신성우, 김혜수와 파격 키스신 언급



‘라디오스타’ 신성우가 드라마 속 김혜수와의 키스신을 언급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엄기준 신성우 강선진 이건명이 출연했다.

이날 MC 차태현은 “신성우 씨가 선정성 논란까지 불거진 키스신을 찍은 적 있다고 들었다. 사실인가?”라고 물었다.

MC들과 게스트들은 2010년 방영된 MBC 드라마 ‘즐거운 나의 집’ 속 신성우와 김혜수의 파격적인 키스신을 보고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신성우는 “드라마 연령 등급이 아직 미정일 때 키스신을 촬영했다. 나와 김혜수 씨가 감독님께 어떻게 연기해야 하는지 여쭤보니 ‘갈 데까지 가봐’라고 하시더라. 키스신은 나와 김혜수 씨의 부부금실을 표현하기 위한 장면이었다”고 해명했다.

이어 “당시 찍었던 장면이 이렇게 방송될 줄 몰랐다. 선정성 논란이 불거질 줄도 몰랐다”고 덧붙였다.

윤종신은 “지금 제대로 보니 정작 키스는 안 한다”고 지적했다. MC 김국진은 “오히려 직접적인 키스신보다 부부 금실이 더 잘 표현된 장면 같다”고 말해 웃음을 샀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 도깨비뉴스 '네이버 포스트' 바로가기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