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이슈실시간 방송연예

유재석 폭풍오열, 빌딩보며 ‘고소공포증’에 그만… 폭소!

방송 캡처 

‘유재석 폭풍오열’

방송인 유재석이 고소공포증으로 인해 ‘폭풍 오열’했다.

유재석은 지난 17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서 마스트 클라임에 도전했다.

이날 방송에서 멤버들은 미션에 필요한 힌트를 얻기 위해 번지점프와 스카이워크, 마스트 클라임 중 하나에 도전해야만 했다. 유재석은 그중에서 마스트 클라임을 선택, 고소공포증으로 인해 겨우 사다리에 오른 후 간신히 힌트를 획득했다.

그는 다음 미션 장소로 향하는 차안에서 마카오 타워를 가리키며 조금 전 공포를 떠올렸다. 이에 하하는 “남들 없을 때 빨리 우세요”라고 말을 건넸고, 결국 유재석은 우는 듯 연기해 웃음을 자아냈다.


방송을 본 네티즌들은 “유재석 겁 없는 줄 알았는데 많네!”, “유재석 겁쟁이”, “진짜 무서웠겠다. 나라면 못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날 방송된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은 배우 한혜진과 이동욱이 게스트로 출연, 아시아 레이스 특집 제1탄으로 마카오 편이 펼쳐졌다.

동아닷컴 기사제보 @dongamedia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