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이슈실시간 방송연예

곽정은, ‘마녀사냥’ 하차… “보석 같은 기회였다”


연애 칼럼니스트 곽정은이 ‘마녀사냥’에서 하차한다.

곽정은은 7일 트위터에 “작별인사를 전합니다”라며 “1년 8개월 동안 매주 월요일 오후에 내가 옳다고 믿는 것들에 대해 이야기 하는 것. 19금 토크라고 표현하곤 하지만 사실은 삶에 대해 이야기 하는 것. 따뜻한 사람들과 좋은 결과물을 만들고 있다는 자부심을 느끼는 것. 돌아보면 참 즐거웠고 뿌듯했고. 사람으로서 제가 성장할 수 있었던 보석 같은 기회였어요”라고 전했다.

이어 “이 프로그램 덕분에 참 많이 웃었고 때론 많이 울기도 했어요. 돌아보면 그 모든 것들이 다 의미 있었습니다. 그리고 저는 4월10일을 마지막으로 '마녀사냥'을 떠납니다. 이제 또 다른 곳에서 생각을 전하는 사람으로 살겠죠”라고 설명했다.



곽정은은 마지막으로 “1년 8개월 동안 뜨겁게 사랑한 나의 프로그램, 이제 시청자의 한 사람으로 뜨겁게 응원하며 지켜볼게요. 제가 없는 '마녀사냥'도 여전히 재밌게 봐주세요”라고 덧붙였다.

한편 ‘마녀사냥’은 2부 코너인 ‘그린라이트를 꺼줘’를 폐지하며 패널로 출연한 곽정은, 한혜진, 홍석천이 하차한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DKBnews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