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의뉴스핫앤쿨

“고3 아들 때문에…” 몰지각한 주차 금지 문구, '분노'


몰지각한 주차 금지 문구가 분노를 샀다.

최근 한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신개념 주차금지'라는 제목으로 한 장의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에는 주차 공간에 안내 문구가 큼지막하게 쓰여 있다. 여기에는 '근처 독서실로 고3 아들 데리러 갑니다. 이 자리 말고 다른 곳에 주차해 주시면 감사드리겠습니다'라고 적혔다.

수험생 아들을 데리러 간 사이 다른 차량이 주차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세워둔 것이다.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황당해했다. "아니 자리 전세냈나", “몰상식한 차주네”, “저거 옮기고 세워두면 안 되는 거냐” 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도깨비뉴스’와 카톡 플러스친구 맺어요!◀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