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의뉴스헤드라인

바다 조망 자랑한 이색 영화관… 어떠신가요?


바다 조망을 자랑하는 영화관이 이색 데이트 장소로 주목을 받고 있다.

메가박스 삼천포점은 지난 25일 인스타그램에 상영관 내부 모습을 영상으로 공개했다.

상영관 한 면이 통유리로 돼 있고 창 너머로 푸른 바다가 펼쳐진다. 일몰 시간대에 가면 아름다운 석양도 볼 수 있다.



의자 또한 일반 영화관보다 더욱 푹신한 소파 형태다. 영화가 시작되면 빛 차단을 위해 커튼이 내려온다.


해당 영화관은 상영관당 좌석이 30석뿐이다. 가격은 1만~1만 5000원 사이로 알려졌다. 

영화관 사진을 본 네티즌들의 반응은 엇갈렸다. 일부는 “당장 가야 된다”, “가보고 싶은데 같이 보러 갈 사람이 없다”, “너무 로맨틱하다”, “한 번쯤 가보고 싶다” 등의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하지만 “영화 볼 때는 커튼 다 닫혀있어서 영화 끝나고 커튼 열리면 그때 잠깐 보는 정도”, “영화 보는데 무슨 바닷가를 보고 있나” 등의 부정적인 의견도 많다.

동아닷컴 김가영 기자 kimgaong@donga.com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