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의뉴스헤드라인

‘죽은 친구 곁에…’ 도로 한복판서 도망 안 가는 멧돼지 ‘애잔’

사진= SBS, 인천소방본부 

죽은 친구 곁에 머무는 멧돼지의 모습이 애잔함을 자아냈다.

인천소방본부에 따르면 3일 오후 10시 25분쯤 인천시 부평구 삼산동 농산물 시장 인근 삼거리에 멧돼지 두 마리가 나타났다는 신고가 119에 접수됐다.

그런데 119 구조대는 출동한 현장에서 뜻밖의 상황을 마주했다. 멧돼지 한 마리가 이미 차에 치여 죽었고, 나머지 한 마리는 죽은 멧돼지 곁을 맴돌고 있던 것이다.


사진= 인천소방본부 

구조대가 안전을 고려, 포획하기 위해 가까이 다가갔다. 그럼에도 멧돼지는 자리를 떠나지 못했다. 안절부절한 듯 죽은 멧돼지 곁을 계속해서 맴돌았다.

구조대가 마취총을 쏘자 멧돼지는 도망가는 듯 싶었지만 결국 걸음을 돌려 죽은 멧돼지 곁으로 돌아왔다. 이후 구조대는 마취총에 맞은 멧돼지를 포획했다.

한편 소방당국은 멧돼지와 충돌한 승용차 일부가 파손됐지만, 인명피해는 없었다고 밝혔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도깨비뉴스’와 카톡 플러스친구 맺어요!◀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