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의뉴스헤드라인

화장품 던지고 욕설까지…용인 백화점서 난동 부린 40대 여성

YTN 갈무리. 
YTN 갈무리. 

백화점에서 난동을 부린 40대 여성이 폭행 혐의로 입건됐다.

경기 용인서부경찰서는 지난 5일 폭행과 업무방해 등의 혐의로 A 씨(42)를 붙잡아 불구속 입건했다.

A 씨는 이날 낮 경기도 용인시 죽전동에 있는 한 백화점 화장품 매장에서 소리를 지르고 욕하면서 매장 직원을 다치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공개된 영상에서 한 여성 고객은 화장품을 바르고 피부에 문제가 생겼다며 직원에게 거센 항의를 한다.

이내 분이 풀리지 않는 듯 직원을 향해 “XXX아. 너 죽여버린다 XXX아. 이 XXX이 어디서 X수작이야”라고 욕설을 내뱉었다.  

YTN 갈무리. 

YTN 갈무리. 

심지어 바닥에 화장품을 던져 제품이 산산조각나기도 했다.

문제의 고객은 직원에게 “너 여기로 오라”면서 다가갔고, 자신을 말리는 직원에게도 폭력을 휘둘렀다.


결국 직원 2명이 다쳤고, 안정을 취해야 하는 상황인 것으로 전해졌다.

현장에 있던 다른 고객이 경찰에 신고했고 난동을 벌인 고객은 지구대로 이동해 조사를 받았다. A 씨는 경찰 조사에서 해당 매장 화장품을 사용한 뒤 피부에 문제가 생겨 화가 나 항의한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경찰은 해당 고객을 폭행 혐의로 입건했으며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할 계획이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조혜선 기자 hs87cho@donga.com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