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의뉴스헤드라인

경찰, ‘폭행·갑질’ 양진호 회장 긴급 체포

출처= 뉴스타파·셜록
 

웹하드 서버 위디스크의 실소유주인 양진호 한국미래기술 회장이 경찰에 긴급 체포됐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사이버·형사 합동수사팀은 7일 낮 12시 10분쯤 성남시 분당구에 경찰관을 급파해 양 회장을 긴급 체포했다.

경찰은 체포와 동시에 압수수색을 진행 중이며, 양 회장을 경기남부청으로 호송해 조사에 돌입할 계획이다.

한편 양 회장의 실체를 단독 보도한 셜록의 박상규 기자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양 회장이 체포됐다. 1단계 고비 넘었다. 2단계 작업 시작한다. 일명 ‘형량 높이기’. 그의 기행을 넘어서는 범법행위를 공개하겠다. 오후 2시, 새 기사 공개한다"고 올려 궁금증을 더했다.

동아닷컴 조혜선 기자 hs87cho@donga.com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