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의뉴스핫앤쿨

BTS 지민, ‘광복절 티셔츠’ 착용 이유로…日방송 출연 취소


일본의 한 방송사가 ‘광복절 티셔츠’를 입었다는 이유로 방탄소년단의 방송 출연을 취소시켰다.

방탄소년단은 9일 TV아사히 '뮤직스테이션' 출연을 앞두고 지난 8일 김포공항을 통해 일본으로 출국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당일 갑작스럽게 출연 취소 통보를 받았다고.

TV아사히는 "멤버 지민이 착용한 티셔츠 디자인이 파문을 일으켰다"면서 "소속사에 착용 의도를 묻는 등 협의를 진행했지만 최종적으로 출연을 연기하게 됐다"고 밝혔다.


출처= 커뮤니티 게시판
 

일본 방송사가 문제 삼은 티셔츠는 지민이 지난해 입었던 광복절 기념 티셔츠로 알려졌다. 그는 지난해 월드투어 당시 미국 현지에서 '광복'을 의미하는 프린팅이 새겨진 티셔츠를 착용한 바 있다.

해당 티셔츠 뒷면에는 광복에 만세를 하는 사람들의 모습, 일본의 원폭 투하 사진이 담겨 있다. 또 애국심(PATRIOTISM), 우리 역사(OURHISTORY), 해방(LIBERATION), 코리아(KOREA) 등의 문구가 영문으로 쓰였다.

소식을 접한 팬들은 “방탄소년단, 소신있고 멋지다. 괜찮다 잘했다” 등 응원과 지지를 보냈다.

한편 방탄소년단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일본 공식 사이트를 통해 방송 출연 보류 소식을 알리며 "이번 결정이 아쉽지만 기다려주신 팬 여러분께 더 좋은 음악과 무대로 찾아뵙겠다"고 공지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