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의뉴스핫앤쿨

“인싸들 다 모였다”…블루보틀 오픈 첫날, ‘인산인해’

출처= MLB파크 불펜 

'커피계의 애플'로 불리는 블루보틀(Blue Bottle)이 3일 국내 영업을 시작했다.

미국 커피 브랜드 블루보틀은 이날 서울 성동구 성수동에 위치한 매장에서 오픈했다. 국내 1호점 개장이며, 일본에 이어 두 번째 국외 진출이다.

가격은 아메리카노 한 잔에 5000원. 콜드브루 5800원, 라테 6100원, 핫초콜릿 6300원 등으로 책정됐다.

블루보틀 외관. 출처= 인스타그램 

'블루보틀' 오픈을 앞두고 각종 SNS와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매장 앞에 줄이 늘어선 인증샷이 올라오기도 했다.

심지어 새벽부터 기다린 손님들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 네티즌은 "친구가 7시 45분부터 줄을 섰다고 하더라. 1시간 15분 만에 문 옆에 로고존에 도착했고, 주문까지 1시간 30분을 더 기달려야 한다고…"라고 전했다.

상당한 대기 시간에 네티즌들은 "대한민국 핵인싸들 다 모였네", "와~ 나는 1년 후에나 가볼 듯", "쉑쉑버거 2탄이냐"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블루보틀은 연내 삼청동에 2호점을 낼 계획이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