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이슈실시간 방송연예

박잎선, 홍상수·김민희에 분노… “어떻게 그리 당당하니”


배우 박잎선이 김민희와 홍상수 감독의 행동에 분노한 사실이 새삼 화제다.

박잎선은 지난 9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남겨진 아내에 대한 배려심 따위는 눈 씻고 찾아봐도 없고 기본 도덕도 없는 사람이 예술작품 들고 나와 관객과 대화를 한다고?”라는 글을 올렸다.



이와 함께 커플링을 낀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그는 “사랑을 하지 말라는 것이 아니라 최소한에 인간이 지켜야할 도덕은 알아야지 남에 가슴 후벼 파놓고 어떻게 그리 당당하니?”라며 두 사람을 강하게 비난했다.

한편 오는 12월 15일 서울가정법원에서는 홍상수와 아내 A 씨의 이혼재판 첫 기일이 열릴 예정이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도깨비뉴스’와 카톡 플러스친구 맺어요!◀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