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이슈실시간 방송연예

‘가로채널’ 오은영, 암투병 고백 "6개월 시한부라고…"



의사 겸 육아멘토 오은영이 암투병을 고백했다.


지난 9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가로채널’의 ‘막강해짐’ 코너에는 오은영이 출연해 육아에 대한 다양한 조언들을 전했다.

이날 오은영은 과거 대장암 투병기를 언급했다. 그는 “2008년에 큰 위기가 왔다. 건강검진 중 담낭에 이상을 발견했는데 담낭 악성 종양이었고 초음파 확진률 90% 이상이었다. 조직 검사에서는 대장암까지 나왔다”고 고백했다.

이어 “담낭암과 대장암 수술을 같이 해야 하는 상황이었다. ‘얼마나 살까요?’라고 물었더니 6개월 시한부라고 했다. 남편은 그래도 잘 지낼 수 있겠지만, ‘초등학교 5학년 밖에 안 된 우리 아들은 어떡하나’ 싶었다. 아이 얼굴이 눈앞에 꽉 차더라”면서 눈물을 흘렸다.

불행 중 다행으로 담낭암은 오진이었다. 오은영은 “담낭암은 아니었다더라. 초음파가 잘못된 거였다. 대장암은 비교적 초기 단계였다”며 “11년이 지난 지금은 완전히 건강하다”고 밝혔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 도깨비뉴스 '네이버 포스트' 바로가기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