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살이뉴스라이프

“차기 대통령 선택 기준, ‘국민과의 소통 능력’”

동아일보DB. 

알바생들이 차기 대통령에게 바라는 것은 ‘일자리 창출 및 경제 활성화’로 나타났다.

대한민국 대표 구인·구직 아르바이트 전문포털 알바천국는 최근 전국 알바생 총 1828명을 대상으로 ‘19대 대통령, 이랬으면 좋겠어요’라는 주제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그 결과, 차기 대통령에게 가장 바라는 정책으로는 ‘일자리 창출 및 경제 활성화’가(46.1%) 1위를 차지했다. 갈수록 심화되고 있는 취업난과 경제 불황이 가장 먼저 해결되길 바라는 것이다.

다음으로 ‘부정부패 척결’(22.9%), ‘청년 관련 정책’(10.8%)이 꼽혔다.

가장 선행돼야 할 정책으로는 ‘최저임금 인상(40.9%)’이 가장 많았다. 이어 ▲임금체불 근절(19.9%) ▲휴식시간 준수 등 근무환경 개선(19.2%) ▲아르바이트 피해신고 및 상담 관련 제도 활성화(10.3%) ▲근로계약서 작성 불이행 시 처벌 강화(9.7%) 순으로 나타났다. 


차기 대통령을 선택하는데 가장 중요한 기준은 무엇일까.

응답자들은 ‘국민과의 소통능력’이 42.3%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최근 진행한 여론조사를 살펴보면 차기 대통령을 선택하는 기준과 덕목에 대한 질문에 ‘도덕성’을 상대적으로 많이 꼽은 반면, 알바생들은 ‘국민과의 소통능력’을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고 있었다. 뒤이어 ‘도덕성’이 23.2%, ‘대선공약’이 13.6%를 차지했다.

한편 알바생 93.2%는 올해 19대 대통령 선거에 ‘투표할 것’이라고 응답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조혜선 기자 hs87cho@donga.com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