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살이뉴스건강

"지나친 저염식, 고혈압 위험 높인다"

사진= ⓒGettyimages/이매진스 

저염 식단도 고혈압 위험을 높일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보스턴대학 린 무어 교수 연구팀은 미국의 30~64세 성인 남녀 2632명을 대상으로 16년간 염분 섭취량과 혈압의 상관관계를 조사했다.

염분 섭취는 실험 참가자들의 식단을 기록해 분석했고, 혈압은 4년마다 측정했다.


그 결과, 염분을 하루 2500mg 이하로 섭취한 사람들은 이보다 많은 양을 섭취한 사람들보다 혈압이 더 높았다.

고염식 뿐만 아니라 저염식도 심혈관 질환 위험을 높이는 것으로 볼 수 있다. 염분을 적당히 섭취했을 때 발병 위험이 가장 낮았다.

연구팀은 "염분을 무조건 적게 먹는다고 혈압에 좋은 영향을 끼치는 것이 아니다"고 전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도깨비뉴스 페이스북◀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