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살이뉴스라이프

“배고플 때 쇼핑하면 과소비한다”

사진= 게티이미지코리아 

공복 상태에서 쇼핑에 나서면 과소비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미네소타대와 홍콩 중문대 공동 연구팀은 배고플 때 음식에 대한 욕구가 다른 소비에도 영향을 미치는지 실험했다.


우선 연구팀은 배고픈 참가자들과 그렇지 않은 그룹으로 나눠 백화점에서 쇼핑하게끔 했다. 이들은 물건을 산다는 의사를 밝혔을 때 얼마나 배가 고픈지를 1~10점 사이의 점수로 매겼다.

그 결과, 배고픈 그룹은 그렇지 않은 그룹에 비해 64%의 돈을 더 사용했다. 물건을 구매할 때 배고픈 그룹의 평균 점수는 7.72점, 그렇지 않은 그룹은 2.91점이다.

연구팀의 앨리슨 징 수는 "배고플 때 공복 호르몬이 나오면서 음식을 얼마나 섭취할지 결정한다"면서 "이는 비식품에 대한 선택에도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조혜선 기자 hs87cho@donga.com
▶‘도깨비뉴스’와 카톡 플러스친구 맺어요!◀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