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살이뉴스건강

“복부 비만 여성, 천식 위험 높아”

사진= ⓒGettyimages/이매진스 

복부 비만이 있는 여성은 천식에 걸릴 위험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북부 캘리포니아 암센터 연구팀은 "여성 13만 명 이상의 신체 사이즈를 분석한 결과, 비만인 사람은 천식으로 발전할 위험이 2배 높았다"고 밝혔다.

특히 정상 체중이라도 허리가 35인치 이상인 여성은 천식 위험이 37%나 크다고 한다.


연구팀은 "복부 비만인 여성 수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며 "천식의 위험 요인은 환경적인 것도 있지만 비만, 과체중 역시 천식 위험을 높인다"고 경고했다.

이어 "복부 비만이 심하면 신체의 화학적 반작용을 일으켜 건강에 나쁜 영향을 끼친다"고 강조했다. 허리둘레는 배꼽 높이에서 측정하면 된다.

한편 복부 비만인 여성은 날씬한 사람에 비해 심장병, 암 등의 위험도 큰 것으로 밝혀진 바 있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도깨비뉴스’와 카톡 플러스친구 맺어요!◀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