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살이뉴스라이프

직장인 51% “설 연휴에 하루 이상 출근”

사진= 게티이미지코리아 

직장인의 절반이 이번 설 연휴에 하루 이상 출근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포털 잡코리아와 아르바이트포털 알바몬에 따르면 최근 직장인 1081명과 알바생 656명 등 총 1737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그 결과, 응답자의 51.3%가 설 연휴에도 근무한다고 답했다. 설 연휴에 출근한다는 비율은 알바생이 62.5%로 직장인(44.5%)보다 높았다.


출근 이유로는 전체의 35.9%(직장인 40.3%·알바생 30.7%)가 '연휴에도 직장·매장이 정상영업을 하기 때문'이라는 응답이 가장 많았다. 이어 직장인의 경우 '연휴 당직에 걸려서'(20.8%), 알바생은 '한 푼이 아쉬워서 일당이라도 벌기 위해'(30.3%)로 대답했다.

명절 근무에 따른 수당에 대해서는 직장인의 49.5%, 알바생의 56.6%가 '별도의 휴일수당 없이 평소와 같은 급여가 지급된다'고 밝혔다. 보상 휴일에 대해서도 직장인의 75.7%, 알바생의 83.7%가 '없다'고 말했다.

한편 '시간과 비용에 여유가 있다면 설 연휴에 뭘 하고 싶은가'라는 질문에는 '해외여행'을 꼽은 응답자가 32.8%로 가장 많았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조혜선 기자 hs87cho@donga.com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