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살이뉴스라이프

“워라밸, 먹는 건가요?”…직장인 53%, 주말에도 근무 중

사진= 게티이미지코리아 

이달부터 주 52시간 근무제가 시행되고 있지만, 직장인 10명 중 5명 이상은 주말에도 근무를 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잡코리아는 최근 직장인 2004명을 대상으로 ‘주말근무 현황’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그 결과, 응답자의 53.9%가 ‘주말에도 근무를 하고 있다’고 답했다. 이들 중 28.4%는 주말에도 근무를 해야 하는 업종에 종사하고 있으며, 25.4%는 업무가 많아 주말에도 종종 일을 해야 했다.

성별로는 ▲남성 직장인(62.2%)이 ▲여성 직장인(41.4%)보다 더 많았다.

주말근무를 많이 하는 직급은 △부장·임원급이 68.3%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과장·차장급(57.2%) △사원급(54.0%) △주임·대리급(48.6%) 등의 순이다.

부장·임원급 경우는 일이 많아서 주말에 근무하는 경우가 많았으며, 사원급은 근무여건 상 주말에도 업무를 하는 업종에 종사하는 경우가 많았다.


주말근무 현황은 업직종별로도 차이가 있었는데, △서비스업종 경우 근무여건 상 주말에도 정기적으로 근무를 해야 하는 경우가 48.7%로 가장 높았다.

다음으로 ▲건설업(29.4%) ▲판매.유통업(28.4%) ▲의료.제약업(26.0%) 순이다. 또 '제조.생산업'(37.0%)과 '문화.예술.디자인'(32.2%)업종에 종사하는 직장인들은 업무가 많아서 비정기적으로 주말근무를 하는 경우가 높았다.

한편 주말근무를 할 경우 대체휴일이 주어지는 지 질문한 결과, 61.9%가 △대체휴일이 없다고 응답했으며, △대체휴일이 있지만 잘 쉴 수 없다(20.1%) △대체 휴일이 있어 쉰다는 직장인은 18.1%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dkbnews@dkbnews.com



인기기사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