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60대 한인교회 목사, 여성신도 10여명 성폭행 혐의 입건
더보기

60대 한인교회 목사, 여성신도 10여명 성폭행 혐의 입건

뉴시스입력 2019-08-21 22:00수정 2019-08-22 09:3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미국 한인교회서 신도 성폭행 혐의
피해여성 한국 검찰에도 김씨 고소
"출국금지 조치…수사 이어갈 것"

미국의 한 한인교회 60대 목사가 여성 신도들을 성폭행한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서울 남대문경찰서는 60대 목사 김모씨를 상습준강간 혐의로 조사하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미국에 있는 한 한인교회에서 여성 신도 10여명을 성폭행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피해자들은 “종교적 권위에 세뇌당해 범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씨는 사건이 불거지자 미국 법원으로부터 피해자들에 대한 접근 금지 명령을 받은 뒤 한국에 귀국한 것으로 전해졌다.

주요기사

피해를 호소한 여성들은 한국 검찰에도 김씨를 고소했고, 검찰은 지난 3월 경찰에 해당 사건 수사 지휘를 내렸다.

경찰 관계자는 “김씨에 대해 출국금지 조치를 취했다”면서 “1차 소환 조사를 마쳤으며 김씨 휴대전화를 확보해 디지털 포렌식을 진행하고 있다”고 전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